北 영변 우라늄 농축공장 계속 가동 정황
北 영변 우라늄 농축공장 계속 가동 정황
  • 자유통신
  • 승인 2019.06.07 0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北전문매체 38노스 "액화질소 운반용 추정 트럭 포착됐다"보도
38노스 홈페이지캡처
38노스 홈페이지캡처

북한이 평안북도 영변 핵시설의 우라늄 농축공장(UEP)이 계속 가동돼온 정황이 포착됐다.

미국의 북한 전문 매체 38노스는 5일(현지 시각) 북한 영변 핵시설의 우라늄 농축공장에서 활동이 계속되고 있다고 밝혔다.

38노스는 상업용 위성사진을 분석한 결과, 영변 우라늄 농축공장에 차량과 장비, 사람이 지속적으로 오가는 활동이 포착됐다는 것.

외형이 액화질소 운반용 트레일러와 비슷한 흰색 대형 트럭에 주목했다. 이 트럭은 지난 2월 16일쯤 나타났다가 3월 27일 오전에 사라졌다. 트럭 근처에서는 약 6m 길이의 원통이 포착됐다. 이후 5월 9일 비슷한 트럭이 10여명의 인력과 함께 나타났다. 다시 5월 28일 자취를 감췄다.

38노스는 "트럭과 원통의 외형이 농축 우라늄 생산에 사용되는 물질인 액화질소 운반용 트레일러와 비슷해 보인다"며 "액화질소 운반용 트레일러가 맞는다면 농축 우라늄을 생산하고 있을 가능성이 크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