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충신 한마음효병원 이사장, 자총 세종시지부 신임회장 취임
최충신 한마음효병원 이사장, 자총 세종시지부 신임회장 취임
  • 조경호
  • 승인 2019.07.16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충신 신임 회장
최충신 신임 회장

한국자유총연맹(박종환 총재)산하 세종시지부 3대 회장에 최충신 한마음효병원 이사장을 임명했다.

세종시지부는 16일 세종문화원에서 세종시지부 제2·3대 회장 이·취임식을 개최하고 신임 최중신 회장을 임명했다. 부회장에 송요길, 유완식 씨가 맡았다. 

이날 행사는 박종환 한국자유총연맹 총재와 이강진 세종시 정무부시장,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유관단체 및 자유총연맹 회원 등 약 300여 명이 참석했다.

박총환 총재는 "우리 자유총연맹은 정치적 중립을 선언하고 국민과 함께하는 자유총연맹으로 거듭나고 있다"라며 "앞으로는 전국 방방곡곡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이웃을 보살피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최충신 신임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세종시지부 제3대 회장으로서 자유민주주의 가치를 수호하고 지역사회에 봉사할 것"이라며 "국리민복의 정신이 세종시 전역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회원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충신 신임회장은 현재 한마음효병원 이사장을 역임하고 있으며, 지난 6월에 열린 세종시지부 대의원회의에서 만장일치로 제3대 회장으로 추대돼 임기는 2022년 6월까지 3년간이다.

한편, 이날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65주년을 맞아 서순철 전임 지부회장에게 국민포장을, 임헌정 운영위원에게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전수하고, 민경렬 쳥년협의회 부회장, 백란주 회원에게 총재 표창을 수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