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대구시지부 여성협의회, 불우이웃돕기 성금마련 바자회
한국자유총연맹 대구시지부 여성협의회, 불우이웃돕기 성금마련 바자회
  • 이남경 기자
  • 승인 2019.10.31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자유총연맹 대구시지부 여성협의회는 10월 22일 낙동강승전기념관에서 불우이웃돕기 성금마련 자선 바자회를 개최했다.

이번 자선바자회는 식재료와 음식을 판매한 수익으로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과 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마련했다.

식재료 판매품목으로는 햅쌀을 포함한 미곡류와 편강, 구운김, 홍삼젤리, 맛간장, 젓갈류, 견과류 등을 시세보다 저렴하게 판매했고, 당일 방문한 손님과 앞산을 찾은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소고기국밥, 납작만두, 무침회, 순대, 부추전과 어묵국 등을 회원들이 정성껏 조리해서 판매했다.

구순천 한국자유총연맹 대구시지부 여성협의회장은 “이번 자선바자회는 가격을 저렴하게 책정해 혜택을 함께 공유하고, 도움을 주는 이도 받는 이도 모두가 함께 행복할 수 있도록 기획 단계부터 고민했다”며 “오늘의 바자회에 직‧간접적으로 참여하는 모든 사람들이 봉사활동이란 너나 구분 없이 다함께 행복한 일이라는 것을 깨닫는 계기가 되길 희망 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자유총연맹 대구광역시지부는 지난 8월 여성협의회 해외봉사와 10월 태풍 미탁 수해복구지원 및 청년협의회 해외봉사활동에 이어 이번 자선바자회 활동까지, 국내는 물론 국제적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